원불교소개

성보 제13호 정산 종사 성탑

  • ·명 칭 : 정산종사성탑(鼎山宗師聖塔)
  • ·번 호 : 성보 제13호
  • ·소재지 : 전북 익산시 익산대로 501
  • ·지정일 : 원기 91년(2006) 5월 9일
  • ·연락처 : 문화사회부 ☎ 063-850-3262
원불교 2대 종법사인 정산 송규 종사(1900~1962)의 성해(聖骸)를 봉안한 탑입니다.
원기 47년(1962) 1월 24일 정산 종사가 열반하자 화장한 후 송대에 임시 안장했다가 원기 56년 현 원불교역사박물관 입구에 탑을 조성하고 봉안했습니다. 하지만 역사 성과 상징성이 부족하다는 의견이 꾸준히 제기됨에 따라 원기 73년(1988) 소태산 대종사 성탑 동편으로 자리를 옮기기로 하고 현재의 모습으로 새로 조성한 뒤 탑 중앙 원석(圓石)에 성해(聖骸)를 모시고 ‘원불교전서’를 함께 봉안하였습니다.
탑의 좌우로 삼동윤리상(三同倫理相)과 화해제우상(花海際遇相)을 동(銅) 부조 작품으로 붙이고, 정산종사의 친필인 영주(靈呪)와 이산 박정훈 교무가 쓴 게송을 새겼다. ‘정산종사성탑명(鼎山宗師聖塔銘)’은 당시 종법사인 대산종사가 짓고 박정훈 교무가 글을 썼다. 성탑명은 다음과 같습니다.

정산종사성탑명(鼎山宗師聖塔銘)

대범大凡, 하늘은 땅이 있어 그 도道를 다하고 태양은 달을 두어 그 공功을 더하 나니, 대종사大宗師께옵서 대각大覺을 이루신 후後 새 세상世上의 새 회상會上 을 세우시고자 시방十方을 응應하여 수위단首位團을 조직組織하실 제 정산종 사鼎山宗師를 기다려 그 중앙위中央位를 맡기시고 “내가 만나려던 사람을 만났 으니 우리의 대사大事는 이제 결정決定 났다.” 하시었으며, 이로부터 지중至重 한 부자父子의 결의結義로 한결같이 신봉信奉과 보필輔弼의 소임所任을 다 하 시매 “나의 마음이 곧 그의 마음이 되고 그의 마음이 곧 나의 마음이 되었다.” 하 시었으니, 이것이 정산종사鼎山宗師께서 대종사大宗師의 법法을 이어 받으신 기연機緣이다.
정산종사鼎山宗師의 성姓은 송씨宋氏요, 법명法名은 규奎요, 정산鼎山은 그 법 호法號이시며, 원기圓紀 전前 16년十六年 경자庚子 8월八月 4일四日에 경북慶 北 성주星州 소성동韶成洞에서 나시니 부父는 송벽조宋碧照 모母는 이운외李 雲外이시다.
어려서 수도修道에 발심發心하시어 강호江湖와 산곡山谷에 기도祈禱도하시고, 초당草堂에 정좌靜坐하여 심공心功도 쌓으시며 스승 찾아 각지各地에 방황彷 徨도 하시다가 19세十九歲 되시던 원기圓紀 3년三年 무오戊午에 전북全北 정 읍井邑 화해리花海里에서 대종사大宗師의 친영親迎을 받아 이 회상會上 창립 創立의 중추中樞가 되신 후後, 영산방언靈山防堰이 끝나매 8인八人 동지同志 와 함께 법인성사法認聖事를 마치시고 변산邊山과 익산益山에서 교리제정敎理 制定을 도우시며 각처各處의 숙겁법연宿劫法緣을 두루 찾으시고 영산靈山에서 후진後進을 양성養成하시는 한편 새 회상會上의 창건사創建史를 기초起草하셨 다.
계미癸未 6월六月에 대종사大宗師께서 열반涅槃하시매 망극罔極한 가운데 법 통法統을 이어 험난險難한 시국時局을 극복克服하시고 8·15八·一五 광복光復 을 맞아 전재동포구호사업戰災同胞救護事業을 전개展開하시며 대중大衆이 아 직 몰라 뵙던 대종사大宗師를 주세불主世佛로 높이 받들고 교명敎名을 확정確 定하사 천하天下에 공시公示하시며 교헌敎憲을 반포頒布하사 교단운영敎團運 營의 대본大本을 세우시고 6·25六·二五 전란戰亂 중中에서 의연毅然히 대중大 衆의 갈 길을 인도引導하시며 교재정비敎材整備 기관확립機關確立 정교동심政 敎同心 달본명근達本明根의 사대경륜四大經綸으로써 교단만대敎團萬代의 기 초基礎를 더욱 다지시는 한편, 동원도리同源道理 동기연계同氣連契 동척사업 同拓事業의 삼동윤리三同倫理를 제창提唱하시어 세계世界의 모든 종교宗敎, 모든 생령生靈, 모든 사업事業이 대동화합大同和合하여 다함께 일원주의一圓 主義를 실현實現할 수 있도록 말씀으로 일러주시고 몸으로 보여주시고 마음으 로 전하여 주시다가 “한 울안 한 이치에 한 집안 한 권속이 한 일터 한 일꾼으로 일원세계 건설하자.” 하신 후後, 원기圓紀 47년四十七年 1월一月 24일二十四日 거연遽然히 열반涅槃하시니 세수世壽는 63六十三이요 법납法臘은 45년四十五 年이셨다.
오호嗚呼라! 정산종사鼎山宗師는 한限없는 세상世上을 통通하여 대종사大宗師 를 받들고 제생의세濟生醫世의 대업大業을 운전運轉하실제 신의信義는 고금古 今을 일관一貫하시고 경륜經綸은 우주宇宙를 관통貫通하시며 시국時局의 만난 萬難 중中에서도 대도大道를 이어받아 드러내시고 흉흉洶洶한 세도인심世道人 心 속에서도 대자대비大慈大悲로 모든 생령生靈을 두루 안아 길러주시며 새 질 서秩序를 갈망渴望하는 세계世界를 향向하여 일원세계一圓世界 건설建設의 큰 길을 높이 외쳐 주시었으니 후래제자後來弟子로서 묵묵黙黙히 우러러 뵈올 때 에 대종사大宗師는 하늘이요 태양太陽이시라면 정산종사鼎山宗師는 땅이요 명 월明月이시며, 대종사大宗師는 우리의 정신精神을 낳아주신 영부靈父시라면 정산종사鼎山宗師는 그 정신精神을 길러주신 법모法母시라 광대무량廣大無量 한 그 공덕功德을 만萬에 일一이라도 표기標記하고자 이 탑塔을 세우고 이에 명銘한다.

鼎山宗師 開闢繼聖 一以貫之 萬古信義 四大經綸 奉創大業
정산 종 사 개 벽 계 성 일 이 관 지 만 고 신 의 사 대 경 륜 봉 창 대 업
三同倫理 天下大道 道明德化 日月復明 法恩無量 天長地久
삼동 윤 리 천 하 대 도 도 명 덕 화 일 월 부 명 법 은 무 량 천 장 지 구
圓紀 五十六年 十月 七日 立
圓紀 七十三年 十一月 五日 重建

영상

오시는 길

원불교 중앙총부

(54536) 전라북도 익산시 익산대로 501 (신용동) 원불교중앙총부 / 전화번호 : 063-850-3333


!-- Global site tag (gtag.js) - Google Analytics -->